국토의 정중앙 양구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글 보기

장병 외출외박제한지역 폐지 철회에 사회단체 뭉쳐

글쓴이
양구군
날짜
2018-03-07 14:58:41
조회수
1610
장병 외출외박제한지역 폐지 철회에 사회단체 뭉쳐

- 양구군사회단체협의회, 오늘 오후 성명서 발표

양구군사회단체협의회(회장 김현창, 이하 협의회)는 양구지역 31개 사회단체장들이 참여하는 가운데 오늘(6일, 화) 오후 4시 문화복지센터 세미나실에서 국방부의 군장병 외출외박제한지역 폐지 방침에 따른 대책을 논의하고, 이와 관련한 성명서를 발표한다.

협의회는 성명서에서 군(軍)과의 상생협력을 위해 그동안 군장병 한가족화 운동과 정주여건 향상 및 복지 등을 위해 양구군민과 양구군이 노력해왔음에도 불구하고 군장병 외출외박제한지역이 적폐의 대상이 됐다고 했다.

또한 국방부는 국가안보를 위한 일방적인 희생을 강요할 뿐 어떠한 해결대책도 제시하지 않았고, 군장병들을 위해 헌신한 주민들의 노고를 짓밟는 행위라는 사실에 양구군민 모두 개탄을 금치 않을 수 없다고 밝혔다.

덧붙여 조치가 민·군 간의 심각한 분열과 갈등을 초래해 접경지역의 파멸을 가져온다고 주장했다.

이에 협의회는 양구군민의 생존권을 되찾고 비전 있는 지역발전을 위해 국방부는 외출외박구역 제한 폐지를 철회하고, 수십 년간 피해와 고통을 감내해 온 주민들에게 생활불편 해소와 구체적인 보상대책을 즉시 마련하라고 촉구했다.

또한 요구가 관철될 때까지 협의회는 양구군민들과 함께 총궐기해 강력 투쟁해나갈 것임을 천명한다고 밝혔다.

☞ 문의 : 자치행정과 민군협력담당 김석환 (☎ 480-2519)
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기사를 facebook으로 보내기
목록 인쇄하기
 
Quick Service
문화관광 정부3.0 농특산물 새주소 여성강좌 행정정보공개 사이버영어교육 양구군지